‘남자친구’송혜교-박보검, 바닷가 만남 공개...서로 상반된 표정, 둘 사이 무슨 일?
‘남자친구’송혜교-박보검, 바닷가 만남 공개...서로 상반된 표정, 둘 사이 무슨 일?
  • 이지연 기자
  • 승인 2018.12.05 20:49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 

[뉴스피아] ‘남자친구’ 송혜교-박보검의 바닷가 만남이 공개됐다.

방송 첫 주 만에 시청률 10%를 돌파하며 시청률과 화제성을 동시에 잡은 tvN 수목드라마 ‘남자친구’(극본 유영아/연출 박신우/제작 스튜디오드래곤, 본팩토리) 측이 5일, 3회 방송을 앞두고 바닷가에서 만난 수현(송혜교 분)과 진혁(박보검 분)의 스틸을 공개했다.

지난 ‘남자친구’ 1-2회에서는 쿠바에서 우연히 만나 꿈 같은 하루를 보낸 수현과 진혁이 동화호텔의 대표와 신입사원으로 재회하며 인연이 되어가는 이야기가 그려졌다. 특히 친구처럼 일상을 공유하고, 서로를 향해 웃음 짓는 두 사람의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설레게 했다. 하지만 2회 말미, 휴게소에서 라면을 먹는 수현-진혁의 사진과 함께 ‘차수현 대표의 휴게소 데이트’라는 스캔들 기사가 터졌고, 이에 놀란 두 사람의 모습이 담겨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.

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마주선 수현과 진혁의 모습이 담겨있다. 서로 상반된 표정을 짓고 있는 두 사람의 표정이 보는 이들로 하여금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. 특히 많이 놀란 듯한 수현에게 괜찮다고 말해주는 듯한 진혁의 따뜻한 눈빛이 시선을 떼지 못하게 한다. 이에 더해 진혁의 등 뒤로 바다가 펼쳐져 있어 두 사람이 세상을 들썩이게 한 스캔들 이후, 바닷가에서 마주하게 된 이유가 무엇일지 관심이 고조된다.

‘남자친구’ 제작진은 “극 중 수현-진혁은 스캔들 기사로 인해 서로 다른 감정에 휩싸일 예정”이라면서, “난처한 상황에 직면하게 된 수현-진혁이 어떻게 다시 만나 서로를 위하게 될지, 서로를 생각하는 두 사람의 예쁜 마음이 담길 ‘남자친구’ 3회를 기대해달라”고 전했다.

tvN 수목드라마 ‘남자친구’는 한번도 자신이 선택한 삶을 살아보지 못한 수현과 자유롭고 맑은 영혼 진혁의 우연한 만남으로 시작된 설레는 감성멜로 드라마. 오늘(5일) 밤 9시 30분 3회가 방송된다.

<사진> tvN ‘남자친구’ 제공

 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
  • 회사명 : 주식회사 프라임미디어그룹
  •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방로69길 7 (충무빌딩) 1005호(여의도동, 충무빌딩)
  • 대표전화 : 070-7536-1200
  • 팩스 : 02-761-6163
  • 발행인 : 조재옥
  • 편집인 : 조재옥
  • 청소년보호책임자 : 최봉석
  • 제호 : 뉴스피아
  • 인터넷신문사업등록번호 : 서울 아 04184
  • 신문 등록일 : 2014-05-07
  • 뉴스피아 모든 콘텐츠(영상,기사, 사진)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, 무단 전재와 복사, 배포 등을 금합니다.
  • Copyright © 2014 뉴스피아. All rights reserved.
ND소프트